본문내용 바로가기
포스코그룹, 스타벅스에 '나무철판' 공급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0-10-11 14:00:17   폰트크기 변경      

[e대한경제=김민주 기자] 포스코그룹이 철판 위에 나무의 무늬와 질감을 그대로 살린 ‘나무 철판’을 스타벅스에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스타벅스 매장에 적용된 나무 철판은 ‘컬러프린트강판’으로 포스코가 만든 부식에 강한 특수 철강재인 ‘포스맥(PosMAC)’위에 포스코강판의 독창적인 프린팅 기술로 제작됐다.

 

   
스타벅스 매장 외부에 적용된 나무 패턴 컬러프린트강판.[포스코그룹 제공]

 

스타벅스 매장 내외부 벽과 천장 등에 컬러프린트 강판을 적용해 견고한 철의 장점을 살리고 나무의 아늑하고 온화한 분위기를 구현해냈다.

 

컬러프린트강판은 내구성과 내후성(각종 기후에 견디는 성질)이 뛰어날 뿐 아니라 가공성도 우수하다. 또한 특유의 프린팅 기술로 나무나 대리석 등 자연 소재를 대체할 수 있으며, 리사이클링이 가능해 친환경적이다.

 

양사는 환경보호를 위한 친환경 건축자재 사용에 공감대를 형성해왔다. 포스코그룹은 리사이클링(Recycling)이 가능한 철강재 사용을 장려하는 캠페인을 진행중이며, 스타벅스는 친환경 건축자재를 활용한 ‘그린스토어’를 구축하는 등 환경 발자국 줄이기에 노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포스코그룹은 친환경 철강재를 스타벅스 일부 매장에 공급할 수 있었다.

 

포스코그룹은 환경과 사회적 가치를 중요시 하는 기업과 함께 건축 내외장재에 친환경 철강 제품 적용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

〈e대한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