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동국제강, 육군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에 위문금 2000만원 전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0-10-07 10:58:55   폰트크기 변경      

[건설경제=김민주 기자] 동국제강은 7일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 사령부 본청을 방문해 위문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과 석종건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 단장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은 "새로운 부대로 창설돼도 동국제강과의 인연을 계속 이어가자"며 "하루빨리 코로나19로부터 벗어나 군과 기업이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보자"고 말했다.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은 동국제강이 기존 자매결연을 맺고 있던 육군 2사단이 2021년 새롭게 창설될 부대의 창설준비단이다.

 

동국제강은 1984년부터 군과의 인연을 시작했다. 지금은 동국제강으로 합병된 유니온스틸이 1984년에 2사단과 자매결연을 맺은 후, 매년 부대를 방문해 위문품 및 위문금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으로 교류해왔다.  

 

동국제강

 

김민주기자 stella2515@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