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희림, ‘신나무실주공5단지 리모델링사업’ 설계 수주 
기사입력 2020-07-01 10:38:46.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이하 희림)가 ‘신나무실주공5단지 리모델링사업’ 설계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신나무실주공5단지는 지하 2층~최상 20층, 1504세대의 대단지다. 희림은 이 단지의 용적률이 219.72%로 높아 재건축을 통한 사업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단지에 속한다고 설명했다.

희림은 수평, 별동증축 등 리모델링을 통해 세대 전용면적을 확장하고, 주차공간 추가 확보를 통해 주거환경을 크게 개선할 계획이다. 또 법에서 허용하는 일반분양 세대를 추가적으로 확보해 사업성 증대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희림은 새로운 특화 입면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된 도시경관을 창출하고, 고급 커뮤니티시설, 풍부한 녹지공간과 조경시설 등을 갖춘 친환경단지를 조성한다는 목표다.

한편, 희림은 각 분야별 전문가들이 컨설팅, 설계, 친환경, 구조, 기계, 전기 등의 TFT를 구성해 리모델링 추진에서 준공까지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압구정 현대사원아파트, 평촌 목련3단지 우성아파트 등 대규모 아파트단지 리모델링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이 있으며, 지난해 서울 서초 잠원동아아파트, 가락 금호아파트에 이어 올해에는 서울 송파구 문정건영아파트, 광장동 현대3단지아파트, 용인시 수지신정마을9단지 리모델링 설계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희림 관계자는 “서울뿐만 아니라 수도권이나 지방에서도 재건축 대신 리모델링사업으로 눈을 돌리는 아파트단지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희림은 리모델링시장에서 상당한 경쟁력이 있는 만큼 리모델링 선두주자로서 앞으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여 사업지의 사업 성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하은기자 haeunlee@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