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성윤모 장관 “제2차 중견기업 성장촉진 기본계획 상반기 중 발표”
기사입력 2020-01-15 14:06:42.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15일 \'중견기업연합회 회장단 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5일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상반기 중 ‘제2차 중견기업 성장촉진 기본계획’을 수립·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성 장관은 이날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개최한 중견기업인 신년 간담회에 참석해 “중견기업이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성장지원 정책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성 장관은 주력 산업의 활력을 회복하고 산업 밸류체인을 튼튼히 하기 위한 산업 및 중견기업 정책 방향과 중견기업이 당면한 애로‧건의 사항에 대해 의견을 들었다.

제2차 중견기업 성장촉진 기본계획은 2020년에서 2024년까지 중견기업 육성과 지원을 위한 기본방향과 추진전략이 담길 예정이다. 산업부는 오는 3월 제2차 중견기업 성장촉진 기본계획을 확정·발표할 방침이다.

성 장관은 “중견기업은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혁신 성장을 견인하는 경제의 허리”라며 “특히 지난해 부당한 일본의 수출규제에 맞서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틀을 마련하는 데 중견기업의 역할이 컸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수출 플러스 조기 전환, 투자 활성화, 소재·부품·장비 육성을 통한 흔들리지 않는 산업구조 확립을 위해 정책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중견기업의 적극적인 투자와 고용 확대를 당부했다.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은 “중견기업이 지난해 글로벌 경기 둔화, 무역분쟁, 일본의 수출규제 등 어려운 대내외 경제 환경 속에서도 불굴의 기업가 정신으로 대한민국의 경제 발전을 견인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업계는 물론 정부, 국회 등 각계와의 소통을 강화해 중견기업 육성 정책의 실효성을 높이는 데 힘쓰고 지속적인 혁신과 투자·고용 확대 노력을 통해 한국 경제의 르네상스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부미기자 boomi@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