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한국거래소, 16일부터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 발표
기사입력 2019-12-09 11:36:37.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한국거래소는 부동산 및 사회간접시설(인프라) 투자회사와 코스피 우선주로 구성된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를 오는 16일부터 발표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지수는 시장의 다양한 투자전략 수요에 부응하고자 상장 리츠를 포함하는 거래소 최초의 리츠형 지수다.

지수는 배당률이 높은 리츠, 인프라 종목과 배당 투자 및 시장흐름 추종에 적합한 우선주를 혼합해 총 12종목으로 구성된다.

시가총액 규모가 1000억원 이상이고 일평균 거래대금이 1억원 이상인 종목으로 구성해 상품성과 투자 편의를 제고하고 리츠 성과를 잘 반영하도록 리츠인프라 그룹과 우선주 그룹의 지수 내 편입 비중을 70%와 30%로 조정했다.

구성 종목은 리츠인프라 부문에서 맥쿼리인프라, 롯데리츠, 신한알파리츠, 이리츠코크랩이며, 우선주 부문에서는 삼성전자우, 현대차2우B, LG생활건강우, LG화학우 등이다.

향후 거래소는 이 지수를 활용한 ETP 상품을 통해 리츠 종목의 분산투자를 도모할 계획이다.

거래소는 급변하는 국내외 투자 트렌드를 고려하고 시장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향후 다양한 테마형 지수도 개발할 예정이다.

안재민기자jmahn@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