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철강協, 건축박람회서 ’주택 스틸하우스’ 선봬
기사입력 2019-08-22 10:37:29.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한국철강협회 KOSFA는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51회 MBC 건축박람회에서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스틸하우스에 적용된 포스코의 월드 프리미엄 제품인 포스맥으로 강건재 시장 선도

건축물에서 발생하는 라돈가스 이슈 잠재우고 ‘건강한 주택’ 만들어 줄 솔루션 선보여 
 

 

한국철강협회 KOSFA는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51회 MBC 건축박람회에서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건축박람회는 한국철강협회 KOSFA(Korea Steel Framing Alliance, 구 스틸하우스클럽, 회장 김상균) 소속 총 14개 업체가 함께 참가한다. 기존에 알려진 스틸하우스의 내진 성능 우수성뿐만 아니라 스틸하우스 골조부터 시공까지 다양한 정보를 제공과 함께 스틸 소재를 활용한 내외장재와 가구를 전시한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건축물 라돈 가스 발생에 대한 이슈를 완전히 잠재울 수 있는 라돈 가스 차단 제품도 함께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 함께 참가한 포스코강판은 빛의 세기와 보는 방향에 따라 색이 변하는 카멜레온 강판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대리석의 질감과 모양을 그대로 살려낸 강재를 활용한 마감재 및 가구, 컬러 스테인리스스틸 소재로 꾸며낸 주방과 포스맥(PosMAC)에 패턴을 넣은 다양한 제품을 함께 전시할 예정이다.

최근 건축물에서 발생하는 라돈 가스가 큰 이슈가 되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이슈를 잠재울 솔루션을 스틸하우스와 함께 선보인다. 솔루션은 스틸하우스에 적용 가능한 라돈 가스 차단재로 미국에서 가져온 제품으로 지면에서 나오는 라돈 가스를 차단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현장에서는 라돈가스 차단재의 효과를 직접 관람객들에게 보여주는 실험을 진행한다.

스틸하우스는 미국의 경량목구조 2x4공법에서 유래됐다. 포스코의 월드 프리미엄 제품인 포스맥 강판을 C자 형태로 가공해 집의 뼈대를 세운 뒤 구조용 합판, 내외부 단열재, 마감재 등을 시공해 건축하는 방식의 건축물을 말한다. 스틸하우스는 단독주택, 다가구주택, 다세대주택, 공공시설물 등 다양한 건축물에 적용된다.

100% 재활용이 가능한 스틸하우스의 소재는 친환경적이면서도 내진 성능과 높은 단열성능 등의 장점들을 가지고 있다. 실제 미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등 선진국에서는 스틸하우스 건축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안종호기자 jho@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