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과기부, 세종시대 본격 개막…19일 현판식 열어
기사입력 2019-08-19 11:38:03.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정부부처 및 출연연 협업 강화를 위한 각오 다져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19일 세종청사에서 현판식을 개최하고 본격 세종시대의 개막을 알렸다.

 

이날 행사에는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을 비롯한 주요 간부와 이춘희 세종시장, 김진숙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이 참석했다. 과기부는 정부과천청사에서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10일까지 이전 작업을 3차례에 걸쳐 마무리했다.

과기부의 세종시 이전은 지난 2017년 10월 24일 행복도시법 개정, 지난해 3월 29일 이전기관 고시에 따라 이뤄졌다. 과기부 본부 및 별도기구, 파견 직원 등 약 950여 명이 이전했다.

과기부는 물리적 거리가 한층 가까워진 다른 중앙행정기관 및 대전지역 출연연구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유영민 장관은 “세종시대를 맞아 국정현안을 신속하고 긴밀하게 소통해 해결할 것”이라면서 “정부 출연 연구기관과 유기적 연계를 통해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안종호기자 jho@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