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선원건설‘해운대 중동 생활형 숙박시설 신축공사’ 수주… 새해 민간 도급공사 마수걸이

   

 

선원건설(대표 맹학열) 은 최근 ‘해운대 중동 생활형 숙박시설 신축공사’를 신규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해운대 중동 생활형 숙박시설 신축공사’는 대지면적 1576㎡ 부지에 연면적 2만1568㎡ 지하 3층∼지상 33층 규모로 건설되며, 생활형숙박시설 329실과 근린생활시설 등이 들어선다.

도급금액은 395억원이며, 2019년 12월에 건축허가가 완료돼 오는 2월 중 착공할 예정이다.

발주처는 ㈜진산이고, 사업관리는 이전 국제자산신탁에서 새롭게 출범한 우리자산신탁이 맡는다. 책임준공 확약 구조의 관리형 토지신탁사업이다.

해운대 중동 생활형 숙박시설은 해운대역과 해운대 해수욕장을 연결하는 구남로 중앙에 위치, 급격히 성장하는 있는 부산 해운대 관광특구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선원건설은 지난해 경영진이 신규 선임됐으며 신기술 개발과 인재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통해 기존 통일그룹 내부공사와 더불어 민간 개발사업과 공공사업에 전력투구, 새로운 성장에 도전하고 있다.

선원건설은 “특히 용평리조트, 여수디오션리조트 및 속초파인리즈리조트 등 관광 레저에 특화된 시공 경험을 토대로 이번 프로젝트를 해운대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상준기자 newspia@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HOME TOP
뉴스검색 닫기
검색어 입력폼